default_setNet1_2

국회의원선거 거소·선상 투표 신고, 19~23일 접수

기사승인 2024.03.19  11:37:12

공유
default_news_ad1
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 손창민 기자 = 행정안전부는 오는 4월 10일 실시하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오는 19일부터 23일 오후 6시까지 거소투표와 선상투표 신고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이에 본인의 주민등록지인 시·군·구청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에 도착하도록 우편으로 발송하거나 직접(본인 또는 대리인) 제출하면 된다.

만약 거소투표와 선상투표 신고 대상자가 우편발송이나 직접 제출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시·군·구 누리집 또는 행정안전부 정부24에서 인터넷 신고도 가능하다.

거소투표 신고 대상자는 ▲사전투표소 및 투표소와 멀리 떨어진 영내 또는 함정에서 오랫동안 생활하는 군인이나 경찰공무원 ▲병원·요양소에 머물거나 수용소·교도소 또는 구치소에 수용·수감된 사람이다.

아울러 신체에 중대한 장애가 있어 거동할 수 없는 사람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규칙이 정하는 외딴섬에 사는 사람 등도 포함한다.

선상투표 신고 대상자는 대한민국 선박과 외국 국적 선박 중 대한민국 국민이 선장을 맡고 있는 선박에 승선 예정이거나 승선하고 있는 선원을 대상으로 한다.

이에 거소투표나 선상투표 신고를 하려는 사람은 거소·선상투표신고서를 작성해야 한다.

신고서는 시·군·구청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에 비치된 신고서를 이용하거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누리집에서 서식을 내려 받아 작성하면 되는데, 신고서를 우편으로 발송하는 경우는 오는 23일 오후 6시까지 도착해야 한다.

또한 승선하고 있는 선원은 선상투표신고서를 본인이 승선하고 있는 선박의 선장 등의 확인을 받아 대한민국 표준시를 기준으로 선상투표신고 마감일인 오는 23일 오후 6시까지 도착하도록 시·군·구청의 선상투표 신고 접수용 팩스번호로 전송하면 된다.

다만 우편발송이나 직접 제출이 어려운 경우 정부24 등 온라인에서 신고도 가능한데, 이후 신고자 주민등록지역의 통·리·반장과 선박의 선장 등이 거소투표 및 선상투표 대상자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김민재 행안부 차관보는 "행안부는 국민의 소중한 참정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자치단체와 협력해 거소투표와 선상투표 신고서 접수 등 법정선거사무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거소투표와 선상투표 대상자들은 관할 시·군·구에 신고서 접수 방법을 확인하고 신고해달라"고 밝혔다.


손창민 기자 2580news@naver.com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