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웅치면 올벼쌀 첫 수확… 장마와 태풍 이겨낸 수확의 기쁨

기사승인 2020.08.31  13:16:20

공유
default_news_ad1

김철우 보성군수는 31일 웅치면을 올벼쌀 수확현장을 찾아 농민과 함께 첫 수확의 기쁨을 나눴다.

   
 

김 군수는 “긴 장마와 태풍 폭염을 이겨내고 황금빛으로 물든 들녘에서 희망을 본다.”면서 “전국의 모든 농민들이 풍년과 수확의 기쁨을 누리는 가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 웅치면은 올벼쌀 전국 생산량의 절반 이상을 담당하고 있으며, 웅치 올벼쌀은 웰빙식품과 추억의 간식으로 떠오르며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