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구시, 대구농수축산물도매시장 하빈 이전 본격화

기사승인 2024.04.15  12:25:49

공유
default_news_ad1
   

대구농수축산물도매시장 이전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14일 대구시에 따르면 대구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공영도매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904억 원을 확보했다.

달성군 하빈면 대평리로 신축 이전을 추진 중인 대구농수축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에는 국비 904억 원 외에도 시비 2,645억 원, 군비 550억 원 등 총사업비 4,099억 원이 투입된다.

대구농수축산물도매시장은 1988년 북구 매천동에서 개장한 이후 지속해서 성장해 전국 3위 규모의 거점도매시장이 됐지만 설계 물량 2배 초과로 인한 혼잡, 시설 노후화로 신축 이전하기로 결정됐다.

신축 도매시장은 부지 27만,8000여㎡, 건축 연면적 15만5,600여㎡ 규모에 공동집배송장, 저온경매장, 저온저장고, 선별·소분·패키징·가공 등을 위한 상품화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시설과 공간을 확대하고 최적의 동선 설계, IT 기반 물류와 공동물류 시스템 등을 통한 물류 개선, 첨단 유통 시스템 구축으로 새로워질 뿐 아니라 전자송품장 시스템, 온라인 물류센터도 도입한다.

2026년을 목표로 계획된 전자송품장 시스템 도입과 더불어 정부의 농산물 유통구조 선진화 기본방향인 디지털 기술 활용 농산물 거래방식 혁신을 위해 대구광역시에서는 온라인 물류센터를 설치해 온라인 거래 비중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이번 시설현대화사업 선정으로 한강이남 최고 거점 도매시장으로서 대구농수축산물도매시장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겠다"며 "새로 출범한 대구농수산물유통관리공사가 유통환경 변화에 대응하는 새 시장 운영 모델을 만들어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배전무 편집부장 marsellie@daum.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