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암보험 비갱신형 및 암보험 갱신형 암보험추천 상품 확인해보자

기사승인 2023.03.31  11:59:11

공유
default_news_ad1

- 암보험 비갱신형 및 암보험 갱신형 암보험추천 상품 확인해보자

   
 

20대까지만 해도 피로 해소가 빠르고 특별히 다치지 않으면 아픈 곳이 따로 없어
건강 관리의 중요성을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30대부터는 별도로
운동이나 관리를 해야 하며, 관리를 하더라도 몸이 쉽게 아프고 다쳐도 회복이 잘
되지 않아 병원에 갈 일이 많아진다는 것을 깨닫게 되고는 한다. 아무리 평균 수명
90대에 육박한 장수 사회라고 하지만, 의료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고 자연적으로
장수하는 경우는 흔하지 않기 때문에 의료 서비스 이용의 경우를 대비하여 보험을
마련하여 준비하는 것이 좋다.

아무리 건강 관리를 잘해도 가족력이 있어 유전적으로 암이 발병하거나, 직장의
근무 환경, 스트레스 등에 의해서 암이 발병하는 경우도 생각보다 많다. 다행히
의료 기술의 발전에 따라서 조기에 악성 종양을 발견해 빠르게 치료를 받는다면
완치가 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완치까지 치료를 받다 보면 비용이 발생하게
되는데, 이에 대한 비용은 암보험을 통해서 마련할 수 있다. 암보험 가입의 경우
비교사이트(http://bohumstay.co.kr/jcancer/?ins_code=bohumbigyo&calculation_type=1&checktype=cancer)를
이용하면 각 보험사마다 다른 보장 내용부터 가입 조건 및 월 보험료까지 보기 쉽게
비교할 수 있음을 참고하면 좋다.

암보험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장수 사회에서 노후 대비를
위해 많은 사람들이 가입을 진행하고 있다. 그렇다 보니 시중에 암보험 상품 또한
굉장히 다양하게 출시가 되어 있기 때문에 어떤 유형의 상품으로 가입을 진행하여
나에게 맞게 설계할 것인지가 굉장히 중요하다. 암보험을 설계할 때에 가장 중점에
두고 우선적으로 체크해야 할 내용은 진단비라고 할 수 있다.

진단비는 암을 진단받기만 해도 목돈을 지급해하는 고액성 보험금이다. 진단비의
경우 여러 번 지급되지는 않는 일회성 고액 보험금이라는 점을 알아두는 것이
좋은데, 다만 보험사에 따라서 일회성이 아니라 재발 또는 전이의 경우 진단금을
지급해 주는 경우가 있어서 이 부분은 보험 가입 전 비교해 보는 것이 필요하다.
또한 진단비는 같은 암이라고 할지라도 보험사에서 분류한 유사암, 일반암,
고액암 등 암 분류에 따라서 차이가 있을 수 있기 때문에 가입 시에는 이 부분도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치료 도중 경제활동을 할 수 없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 진단비를 통해 생활비를
충당해서 쓸 수 있으며, 보험금만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암 치료비로 충당해서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수술비나 입원비가 수술, 입원과 같은 정확한 치료에
한해서 지급하는 보험금인 반면, 진단비는 사용 목적이 정해져 있지 않기 때문에
필요에 따라 자율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가능하다. 여러 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특징 때문에 진단비는 넉넉하게 확보하여 설계하는 것이 좋은데, 그렇다고 해서
무작정 크게 보험금을 설정하게 되면 월 납입 보험료의 부담 또한 커지기 때문에
이 부분은 유지가 가능한 선에서 경제적 상황에 맞춰 설계하는 것이 좋다.

진단비 외에도 입원비와 수술비처럼 치료 시 직접적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항목에
대해서도 꼼꼼하게 따져본 다음 설계할 필요가 있다. 입원비의 경우 암 치료를
목적으로 입원한 경우에 한해서 보장하기 때문에 치료 후 요양을 위해 입원한
경우라면 입원비 보장을 받을 수 없다. 입원비 또한 입원일당 보험이 되는지,
입원 후 2-3일째부터 보장이 되는 상품인지 보장 내용을 약관을 통해 꼼꼼하게
확인한 후 설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처럼 암보험은 암 치료 시 필요한 여러
보장들을 설계할 수 있는 상품이기 때문에 암 치료부터 후유 장해 및 기타 암
치료비까지 다양한 영역에 대한 보장도 확인하는 것이 유리하다.

어떤 암보험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할지 의사결정을 하는데에 어려움이 따른다면
다양한 암보험 상품을 한 번에 비교하면서 따져볼 수 있는 비교사이트
(http://bohumbigyo.kr/jcancer/?ins_code=bohumbigyo&calculation_type=1&checktype=cancer)를
이용해 보는 것도 현명한 방법이라고 볼 수 있다. 특히나 비교사이트의 경우에는
한 가지 보험사 내용만 볼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손해보험사부터 생명보험사까지
시중의 다양한 보험사에서 출시한 암보험 상품들을 한눈에 비교하고 살펴볼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보험 설계사를 만나지 않고도 비대면으로 가입할 수 있어
편리하며, 월 보험료에 대한 견적도 미리 받아볼 수 있으므로 보험료까지 미리
비교한 다음에 적정선으로 가입하는 것이 가능하다.

코리아뉴스 webmaster@ikoreanews.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