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화물자동차보험 준비한다면 자동차보험료저렴한곳 및 자동차다이렉트보험순위 확인해보기

기사승인 2022.12.02  13:11:00

공유
default_news_ad1

- 화물자동차보험 준비한다면 자동차보험료저렴한곳 및 자동차다이렉트보험순위 확인해보기

   
 

자동차보험이란 교통사고가 발생했을 때 상대방이 다치거나 사망하는 경우 혹은 
차량이 파손되는 등의 상황에 대비해서 이를 보장하는 보장성 상품이며, 운전을 
시작한 대상은 누구든 반드시 가입해야 하는 의무보험으로 지정되어 있다. 만약 
가입하지 않고 운전하면 이에 따라 과태료가 부과되거나 처벌을 받게 된다. 그리고 
발생한 피해에 관해서 보장을 받을 수 없으며 모든 경제적인 부담을 개인이 지게
되므로 이러한 부분에 유의해서 운전을 시작하기 전, 자동차보험을 준비해둬야 한다.

그런데 보험사와 상품이 다양해서 어떤 것을 선택해야 하는지 고민이 된다면
비교사이트(http://insucollection.co.kr/jcar/?ins_code=bohumbigyo&calculation_type=1&checktype=car)를 
참고해보면 된다. 이렇게 하면 다수의 보험사 및 상품을 함께 비교해서 가입자에게
적합한 것을 찾는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이뿐만 아니라 예상 보험료를 산출 후
연간 납입 보험료를 미리 확인 가능하다. 자동차보험은 대인배상과 대물배상의
의무보험과 자기신체사고, 자동차상해 특약, 자기차량손해, 무보험차보험 등의 
임의보험으로 구성되어 각각의 항목을 설계하게 된다.

대인배상이란 교통사고로 인한 상대방 운전자의 피해를 배상하는 항목으로 대인배상1과
대인배상2로 구분할 수 있다. 대인배상1은 사고로 타인에게 입힌 손해배상책임을
지는 항목이라고 보면 되는데, 한 사고당 가입금액은 2천만 원부터 가입할 수 있고
후유장해와 사망에 관해서는 1인당 1억5천만원 한도로 보장된다. 그런데 대인배상1은
한도가 정해져서 실제로 발생한 병원비가 보장되는 금액보다 더 클 수 있다. 다시
말해서 보장이 부족한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는 의미이므로 이러한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대인배상2를 선택하게 된다.

대인배상2는 선택적으로 추가할 수 있는 항목인데 한도를 무제한으로 가입 가능하다.
그런데 대인배상2 한도를 무제한으로 설정하면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이 적용되어
처벌을 면제받을 수 있다. 단, 음주운전이나 무면허운전 등으로 인해 발생한 사고는
면제가 불가하다. 대물배상은 최소한도를 2천만 원으로 해서 설정할 수 있는데, 
보장 한도는 원하는 대로 정할 수 있으나 2천만 원 이하로 가입할 수 없다. 
그리고 한도를 가장 낮게 해서 가입하면 사고 발생 시 제대로 보장을 받을 수 없는 
상황도 있으니 이 점에 유의해야 한다.

임의보험이란 운전자 본인에게 발생한 신체피해와 물적피해를 보장하는 것인데,
여기에는 자기신체사고, 자동차상해 특약 등의 항목이 있고, 자기차량손해를 통해 
차량 수리비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이는 가입 금액 범위 내에서 수리비의 일부 
또는 전체 손해 비용을 보장하고 앞서 설명한 모든 항목에 가입한 경우에 한해
무보험차상해에 가입해서 무보험차량과 사고가 발생했을 때 이에 관해 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대비 가능하다.

또한 자동차보험의 몇 가지 특약을 활용하면 보험료 할인을 받을 수 있는데, 평소 
자동차보다 대중교통을 주로 이용하는 경우 대중교통이용 특약을 선택할 수 있고, 
어린 자녀가 있거나 가입자 또는 가입자의 배우자가 임신 중인 경우 자녀 특약을 
활용해서 할인혜택을 받게 된다. 그 외에도 마일리지 특약이나 안전장치 특약, 
블랙박스 특약, 피보험자 1인 한정 운전 등 여러 가지 항목을 선택할 수 있는데 
보험사에 따라서 특약 항목의 종류에는 차이가 있다.

그리고 해당되는 특약의 보장비율 역시 보험사와 상품에 따라 조금씩 다를 수 
있으므로 이 점을 고려해서 가입하고자 하는 상품의 약관을 꼼꼼하게 확인해야 
한다. 이뿐만 아니라 할인 적용 비율 역시 회사마다 차이가 있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또한 자동차보험은 가입 시 가입대상의 나이와 운전경력 등에 따라 보험료를 
책정하는데, 만약 기존에 군대나 해외에서 운전한 경력이 있다면 이를 인정받아서 
보험료를 절약할 수 있다.

이러한 제도를 운전자경력인정제도라고 하는데, 운전경력이 짧은 대상은 운전경력이
큰 대상이 비해서 상대적으로 사고가 발생할 비율이 높기에 보험사에서는 보험료에
차이를 두는 것이다. 이러한 부분까지 고려해서 가입할 때 비교사이트
(http://insutradition.co.kr/jcar/?ins_code=bohumbigyo&calculation_type=1&checktype=car)와 
약관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필요한 내용을 참고해서 보장을 설계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하는 것이 권장된다.

코리아뉴스 webmaster@ikoreanews.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