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해남군, 태풍 ‘난마돌’ 북상 대비 태세

기사승인 2022.09.18  12:08:21

공유
default_news_ad1

- 18일, 비상 1단계 돌입

   
 
  ▲ 해남군 제공  
 

해남군은 제14호 태풍 ‘난마돌’ 북상함에 따라 비상 대비태세 1단계에 돌입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은 오늘(18일) 일본 가고시마 서쪽 해상을 거쳐 규슈 지역에 상륙하며, 저녁부터 남해안이 태풍의 강풍반경에 들 것으로 예측됐다.

이에 해남군은 제11호 태풍 힌남노 영향으로 농작물 등의 피해가 많은 상황에서 과수 낙과 등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민들에게 태풍 대비에 만전을 기하도록 홍보하고 있으며, 오늘(18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에 돌입했다.

특히 태풍 북상 시 해안가와 저지대를 중심으로 침수피해 예방 사전대피 준비, 배수펌프장, 재해 예·경보시설, 위험지역의 CCTV 가동상태를 점검하고 강풍에 대비해 수산증·양식장, 해상가두리 시설의 안전조치, 공사장 낙하위험물, 옥외광고물에 대한 점검도 강화하고 있다.

또한 태풍 진로를 24시간 확인해 상황에 따라 주민대피, 복구 등 조치가 이뤄지도록 읍·면, 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대응체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해남군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번 태풍은 우리지역에 직접 통과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이지만 만약의 상황을 대비해 해안가, 산사태 위험지역 등을 미리 점검하여, 재난 상황 관리에 빈틈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찬남 기자 jcrso@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